본문 바로가기

본문

ABL생명, 올해 어려운 이웃에 연탄 2만 장 기부

중앙일보 2017.11.15 14:28
ABL생명(대표이사 순레이)은 어려운 이웃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돕기 위해 올해 총 2만 장의 연탄을 밥상공동체 연탄은행에 기부했다.
 
ABL생명 직원들은 최근 서울 노원구 중계본동에 위치한 백사마을과 덕능로 일대 홀몸 어르신들이거주하는 가구를 찾아 연탄을 배달하는 ‘사랑의 연탄나눔’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봉사활동에 참가한 한 직원은 “성큼 다가온 추위에 힘겹게 겨울을 나게 될 이웃들을 생각하며 따뜻한 마음을 전하고 싶어 연탄나눔 봉사활동에 나서게 됐다”며 “우리의 작은 나눔이 모여 사랑과 관심이 필요한 이웃에게 ‘더 나은 삶(A Better Life)’을 지원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ABL생명은 올해 남은 기간 동안 연탄기부는 물론 김장나눔, 환경정화 등 다양한 연말 봉사활동을 통해 이웃사랑을 실천할 계획이다.
 
ABL생명은 ‘굿네이버스’, ‘어린이재단’, ‘세이브더칠드런’ 등 국내 주요 복지기관 3곳과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사내 기부 프로그램인 ‘메이크 어 도네이션(Make a Donation)’을 도입해 매월 임직원과 설계사로부터 자발적으로 모인 금액에 회사가 1:1 매칭해 기부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임직원과 설계사가 자체적으로 팀을 꾸려 연중 봉사활동을 실시할 수 있도록 회사 차원에서 지원하는 등 한층 강화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Innovation Lab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