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사법시험이 55명의 ‘마지막 합격자’를 남기고 70년 역사에 마침표 /
법무부는 제59회 사법시험 최종합격자 55명의 명단을 7일 발표해 /
55명 합격자 들여다보면 평균연령은 지난해 대비 1.5세가량 늘고 /
대졸 이하 학력자와 법학 비전공자 합격률도 지난해 비해 증가해 /
한편 두잇서베이가 일반인의 ‘사법시험 폐지에 대한 생각’을 물어본 결과 /
절반 이상이 ‘반대한다’고 답했고, 사법시험 유지, 로스쿨과의 병행 등 의견 내놓기도 /
‘성공의 사다리’라 불리던 사법시험에 대한 평가는 38%가 ‘큰 역할 했다’고 평가 /
그래픽=김경진 기자 capkim@joongang.co.kr

그래픽=김경진 기자 capkim@joongang.co.kr

관련기사
관련기사
기자 정보
김경진 김경진 기자

Innovation Lab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