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세수 풍년 계속 이어진다...8월까지 국세수입, 전년보다 17조원 더 늘어

중앙일보 2017.10.13 09:12
세수 호조세가 계속 이어지고 있다. 기획재정부가 13일 발간한 '월간 재정동향 10월호'에 따르면 지난 8월 국세수입은 20조8000억원으로 전년 동월 대비 3조8000억원 증가했다. 이에 따라 올해 1∼8월 국세수입은 189조5000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7조1000억원 늘어났다. 
 
 올해 목표 세수 대비 실제 걷은 세금의 비율을 뜻하는 세수진도율도 전년 동기보다 1.4%포인트 상승한 75.5%를 기록했다.  
세수

세수

 
 세목별로 보면 1∼8월 소득세는 전년 동기 대비 5조원 증가한 51조7000억원이 걷혔다. 부가가치세는 3조원 증가한 47조9000억원, 법인세는 6조원 늘어난 45조7000억원이 징수됐다. 
 
 총수입에서 총지출을 뺀 통합재정수지는 8월까지 17조4000억원 흑자였다. 통합재정수지에서 사회보장성기금 수지(27조6000억원 흑자)를 빼 정부의 실질 재정상태를 보여주는 관리재정수지는 10조2000억원 적자를 기록했다.  
 
전년 동기 대비 통합재정수지는 1조6000억원, 관리재정수지는 1조3000억원 개선됐다. 8월 말 기준 중앙정부 채무는 640조2000억원으로 전월 대비 4조5000억원 늘어났다.  
 세종= 박진석 기자 kailas@joongang.co.kr
기자 정보
박진석 박진석 기자

Innovation Lab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