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이거 나 아니래…" 오나미의 너무나도 '예뻐진' 근황

중앙일보 2017.07.17 15:59
개그우먼 오나미의 예뻐진 근황에 그의 인스타그램을 들른 이들이 환호하고 있다.
네티즌들의 뜨거운 반응을 불러온 예뻐진 오나미의 사진.[사진 오나미 인스타그램]

네티즌들의 뜨거운 반응을 불러온 예뻐진 오나미의 사진.[사진 오나미 인스타그램]

 
지난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오나미는 자신의 근황을 공개했다. 오나미는 벤치에 앉아 카메라를 향해 미소 짓고 있는 사진과 함께 "행사하기전, 비오기전, 비올땐 해물파전, 라임천재"라는 문구를 게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오나미의 뽀얀 피부와 환한 미소, 동그란 눈망울이 인상적이다.
 
또한 지난 5일에는 "쓰리샷, 다들 너무 귀엽당"이라는 문구와 함께 오나미와 보조배터리가 함께 찍힌 사진을 인스타그램에 올렸다.
오나미가 "쓰리샷"이란 문구와 함께 게시한 사진.[사진 오나미 인스타그램]

오나미가 "쓰리샷"이란 문구와 함께 게시한 사진.[사진 오나미 인스타그램]

 
지난 3일 오나미가 게시한 사진에는 "사람들이 나 아니래.."라는 글이 적혀 있다.
오나미가 "사람들이 나 아니래..."라는 문구와 함께 게시한 사진.[사진 오나미 인스타그램]

오나미가 "사람들이 나 아니래..."라는 문구와 함께 게시한 사진.[사진 오나미 인스타그램]

 
몰라보게 예뻐진 오나미의 근황에 네티즌들은 "나미씨 사랑합니다" "갈수록 예뻐지십니다" "미모가 성수기다"등의 반응을 보인다.
'개그콘서트'에서 맹활약중인 오나미.[사진 KBS 개그콘서트 방송화면]

'개그콘서트'에서 맹활약중인 오나미.[사진 KBS 개그콘서트 방송화면]

 
한편 오나미는 '개그콘서트'의 '명훈아 명훈아 명훈아'코너에서 맹활약하며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
 
여현구 인턴기자 yeo.hyungoo@joongang.co.kr

Innovation Lab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