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이창재 법무장관 대행 사의 표명 "신뢰 회복 위해 내려놓는다"

중앙일보 2017.05.19 10:11
이창재 법무부 장관 대행이 19일 오전 경기도 과천시 법무부 청사로 출근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창재 법무부 장관 대행이 19일 오전 경기도 과천시 법무부 청사로 출근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창재 법무부장관 권한대행이 19일 사의를 표명했다.
 
이 권한대행은 "그동안 법무부 장관직무대행으로서 국가적 위기 상황에서 법치 질서를 지키기 위하여 나름대로 최선을 다하였다"라면서도 "그러나 최근의 상황과 관련하여 국민의 신뢰를 조금이나마 회복하기 위해서는 스스로 먼저 내려놓는 자세가 필요하다고 생각하여 결심하게 된 것"이라고 밝혔다.
 
전날인 18일 이른바 '돈봉투 만찬' 의혹을 정확하게 조사하겠다고 밝힌 후 하루 만이다.
 
이 권한대행은 전날 오전 정부과천청사에 출근하면서 안태근 법무부 감찰국장과 이영렬 서울중앙지검장의 사의 표명에 대한 취재진의 질문에 “정확하게 조사하도록 하겠다”고 답한 바 있다.
 
오원석 기자 oh.wonseok@joongang.co.kr
기자 정보
오원석 오원석 기자
소셜 계정을 활용하여 간편하게 로그인해보세요!

Innovation Lab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