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아시아나, 일본ㆍ중국ㆍ동남아 20개 노선 특가 판매..최저 13만9400원

중앙일보 2017.04.21 11:10
아시아나항공이 국제선 20개 노선을 최저 13만9400원에, 국내선은 평일 최저 2만3000원에 판매하는 이벤트를 실시한다.
 
아시아나항공은 소속 항공사 동맹인 스타얼라이언스(Star Alliance) 창립 20주년을 기념해 오는 29일까지 항공권 특가 판매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21일 밝혔다.
 
국제선 할인 대상 노선은 다음 달 8일부터 31일 사이에 출발하는 일본 7개 노선(하네다ㆍ나리타ㆍ삿포로 등), 중국 8개 노선(베이징ㆍ상하이ㆍ항저우 등), 동남아 5개 노선(홍콩ㆍ호찌민ㆍ델리 등) 등 총 20개 노선이다. 가격은 노선별로 각각 다르지만 왕복 총액 기준 최저운임 13만9400원부터 한정 판매된다.
 
국내선은 다음 달 31일까지 김포ㆍ광주ㆍ여수ㆍ청주ㆍ대구에서 제주로 가거나 제주에서 이 다섯곳으로 가는 5개 노선이 할인 대상이다. 편도 총액을 기준으로 주 중엔 최저운임 2만3000원부터, 주말엔 최저운임 2만5000원부터 한정 판매된다.
 
또한 아시아나항공은 이벤트 기간 홈페이지와 모바일 내 이벤트 페이지에서 ‘퀴즈 이벤트’에 참여한 고객들에게 추첨을 통해 경품을 증정한다. 경품은 일본 노선 왕복항공권(10명), 스타얼라이언스 모형 비행기(10명), 여행용 보조배터리(50명), 아메리카노 기프티콘(110명) 등이다.
 
1997년 5월 결성된 스타얼라이언스는 세계 28개 항공사가 소속된 항공사 동맹체다. 다음 달 14일 창립 20주년을 맞게 되며, 아시아나항공은 지난 2003년 3월 1일 15번째로 스타얼라이언스 정식 회원사가 됐다.
 
윤정민 yunjm@joongang.co.kr
기자 정보
윤정민 윤정민 기자

Innovation Lab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