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생산자물가 2월도 상승 … 7개월 연속 오름세 지속

중앙일보 2017.03.21 01:00
생산자물가가 7개월 연속 상승했다. 20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2월 생산자물가지수는 102.62로, 1월의 102.31보다 0.3% 올랐다. 전월 대비 기준으로 지난해 8월 이후 지속적인 상승세다. 지난달엔 닭고기가 전월보다 48.2%나 폭등했고, 쇠고기도 4.8%의 상승률을 보이면서 전체 축산물이 5.7% 상승했다. 공급량이 감소한 감귤도 94.2%나 올랐다. 이에 따라 전체 농림수산품의 상승률도 2%에 달했다. 공산품도 제1차 금속제품(2.1%)과 화학제품(0.8%) 등이 오르면서 전월 대비 0.3% 상승했다.
 
생산자물가는 국내 생산자가 시장에 공급하는 상품 및 서비스의 가격변동을 보여주는 통계다. 보통 1~3개월의 시차를 두고 소비자물가에 반영되는 경향이 있기 때문에 소비자물가 상승세도 당분간 지속할 것으로 보인다.
 
지난달 생산자 물가는 1년 전과 비교하면 4.2%나 올랐다. 2011년 12월(4.3%) 이후 5년 2개월 만에 가장 높은 상승률이다.
 
박진석 기자 kailas@joongang.co.kr
기자 정보
박진석 박진석 기자

Innovation Lab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