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홍준표, 김진태 싸잡아 공격한 안상수

중앙일보 2017.03.20 11:10
자유한국당 대선 경선에 출마한 안상수 전 인천시장은 20일 오전 기자회견을 열어 경선 선두주자인 홍준표 전 경남지사와 친박 성향의 김진태 의원을 싸잡아 비판했다.
 
안 전 시장은 먼저 “친박세력을 등에 업고 대선출마한 김진태 후보가 태극기 부대의 성원을 받고 있지만, 촛불부대 국민들에게는 인정받을 수 있겠냐”며 “자유한국당을 극우로 만드는 것은 문재인의 적폐청산 전략에 말려드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는 “김진태 후보는 어제 토론회에서 바른정당과의 ‘우파단일화는 있을 수 없는 일’이라고 했다”며 “보수재건을 망치는 김 후보는 자유한국당의 대선후보가 절대 되어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안 전 시장은 홍 지사에게도 공세를 가했다. 그는 “정파가 다르다고 해서 노무현 전 대통령을 일컬어 ‘대장이 뇌물받고 자살한 사람’,‘대법원 판결에서 유죄가 나오면 노무현 전 대통령처럼 자살하겠다’는 막말을 퍼붓는 정치인을 국민들이 어떻게 믿고 한표를 행사할 수 있겠냐”고 말했다. 그러면서 “품격이 없으면 보수가 아니다. 홍 지사와 같이 앞뒤 없는 막말도 국민들이 자유한국당의 지지를 거두는 원인 중 하나가 될 것으로 보여 심히 우려스럽다”고 비판했다.


김정하 기자 wormhole@joongang.co.kr
기자 정보
김정하 김정하 기자
소셜 계정을 활용하여 간편하게 로그인해보세요!

Innovation Lab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