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이국주 성희롱 논란이 제기된 이유

중앙일보 2017.03.20 09:21
 배우 온시우가 개그우먼 이국주를 공개 비난하고 나섰다. 그는 이국주가 남자 연예인들을 상대로 성희롱으로 추정되는 행동들을 해왔다고 지적했다.
온시우 SNS 캡쳐

온시우 SNS 캡쳐

 

 그는 지난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댓글로 조롱하니까 기분 나쁜가요? 당신이 공개석상에서 성희롱한 남자 연예인들은 어땠을까요”라는 글을 올렸다. 이어 “대놓고 화낼 수도 없게 만드는 자리에서 씁쓸히 웃고 넘어갔을 그 상황. 이미 고소 열 번은 당하고도 남았을 일인데 부끄러운 줄이나 아시길”이라며 강도 높게 비난했다.
이국주 SNS 캡쳐

이국주 SNS 캡쳐


앞서 이국주는 자신의 SNS에 “나는 촬영비 두둑히 챙겨줘도 절대 저딴 돼지X랑 안 한다”는 등 자신의 외모를 비하하는 기사 댓글을 캡처해 게시했다. 그러면서 “슬리피 걱정하기 전에 너네 걱정해. 가만있지 않을 거야. 기대해도 좋아요”라는 경고 메시지를 남겼다.

이후 온라인상에선 이국주의 과거 행적에 대한 논란이 제기됐다. 남성 출연자의 엉덩이를 만진 뒤 공개적으로 “만져보니까. 처지긴 했다”라는 발언 등이 도마에 올랐다.
방송화면 캡쳐

방송화면 캡쳐

방송화면 캡쳐

방송화면 캡쳐

 
온라인 중앙일보 
소셜 계정을 활용하여 간편하게 로그인해보세요!

Innovation Lab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