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문재인 "북한도 선거연령 17세…19세 부끄러운 것"

중앙일보 2017.01.14 09:46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가 13일 선거연령 만18세 하향과 관련해 "북한도 17세인데 19세는 아주 부끄러운 것"이라고 말했다.

문 전 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 마포구 신한류플러스 내 프리미엄 라운지에서 청소년, 학부모들과 간담회를 갖고 "선거권 18세는 세계적인 기준이다. OECD 34개국 중 19세는 우리나라뿐"이라며 "다들 18세이거나 더 낮게는 16세도 있다. 선거 제도를 가진 게 230개 나라 정도 되는데, 93%가 18세 이하"라고 밝혔다.
추천 기사
그는 "(투표연령 인하를) 반대하는 사람은 고등학교가 정치에 물들면 되냐고 한다. 그런데 선거야말로 민주주의의 산교실이다. 선거를 통해 민주주의를 배운다"고 설명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m
중앙일보와 카카오톡 친구가 되어주세요!
기자 정보
홍수민 홍수민 기자

뉴스 공유하고 선물 득템!

Innovation Lab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