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사진] “엄마 내 차 어딨어요” 눈 덮인 장난감 주차장

중앙일보 2017.01.14 01:33
새해 들어 강추위 속에 서울에 첫 함박눈이 내린 13일 오전 서울 암사동 한 아파트 놀이터에서 아이가 뛰어 놀고 있다. 기상청은 오늘(14일) 아침 최저기온이 서울 영하 11도, 철원 영하 15도까지 떨어지면서 전국이 올겨울 들어 가장 추울 것으로 내다봤다. 또 일요일인 15일에는 아침 최저 기온이 영하 16도까지 내려가겠고, 18일께 평년 수준을 회복할 전망이다.

강정현 기자
중앙일보와 카카오톡 친구가 되어주세요!
기자 정보
강정현 강정현 기자

뉴스 공유하고 선물 득템!

Innovation Lab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